최종편집 : 2023.1.22 일 14:46
> 뉴스 > 약속천사뉴스 > 아동청소년뉴스
   
한국 어린이 행복지수 3년째 OECD 꼴찌
2011년 05월 05일 (목) 16:19:24 약속재단 kpromise@kpromise.com

한국 어린이.청소년 행복지수 3년째 OECD 꼴찌

우리나라 어린이와 청소년이 느끼는 주관적 행복지수가 경제협력개발기구(OECD) 국가 중 가장 낮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.

이는 한국방정환재단과 연세대 사회발전연구소가 최근 전국 초등학교 4학년∼고교 3학년 학생 6410명을 대상으로 한 ‘2011 한국 어린이·청소년 행복지수의 국제비교’ 설문조사 결과에 따른 것이다.

4일 재단 측에 따르면 한국 어린이 청소년의 주관적 행복지수는 65.98점으로, 세계보건기구(WHO)와 OECD가 각각 2006년과 2003년에 실시한 같은 내용의 조사 연구와 비교했을 때 OECD 23개국 중 최하위인 것으로 나타났다.

주관적 행복지수는 ‘주관적 건강’과 ‘학교생활 만족도’ ‘삶의 만족도’ ‘소속감’ 등 6가지 영역에 대한 응답률을 수치화한 것이다. 한국은 주관적 행복지수가 OECD 평균(100점)에서 34점이나 모자랐다.

한국은 2009년 64.3점, 지난해에도 65.1점을 기록하는 등 3년 연속 OECD 국가 가운데 주관적 행복지수에서 최하위에 머물렀다.

신민기 기자 minki@donga.com

약속재단의 다른기사 보기  

   
 
대한민국약속재단소개 | 청소년인성교육회소개 | 회원약관 | 개인정보보호정책 | 청소년보호정책 | 후원안내 | 제휴문의 | 찾아오시는길
서울특별시 종로구 세종대로 23길 47, 603호(당주동)  |  대표전화 : 02-730-0004  |  E-mail : kpromise@kpromise.com
Copyright 대한민국약속재단 , 청소년인성교육회 All rights reserved.